2020.07.12 (일)

  • -동두천 20.5℃
  • -강릉 19.5℃
  • 흐림서울 22.1℃
  • 대전 19.7℃
  • 대구 18.4℃
  • 울산 18.7℃
  • 광주 21.0℃
  • 부산 18.8℃
  • -고창 20.5℃
  • 흐림제주 24.1℃
  • -강화 21.4℃
  • -보은 18.9℃
  • -금산 19.5℃
  • -강진군 20.5℃
  • -경주시 18.5℃
  • -거제 19.1℃
기상청 제공

'경영고문 로비 의혹' 황창규 KT 회장, 기소의견 검찰 송치

 

 

【 청년일보 】 경영 고문을 부정하게 위촉해 각종 로비에 활용했다는 의혹을 받는 KT 황창규 회장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된다.

 

3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업무상 배임 혐의로 고발된 황 회장을 기소 의견으로 4일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황 회장은 2014년 취임 후 정치권 인사, 군인과 경찰, 고위 공무원 출신 등 14명을 경영 고문으로 위촉해 고액의 급여를 주고 각종 로비에 이들을 활용했다는 의혹을 받는다.

 

앞서 KT 새 노조와 약탈경제반대행동은 올해 3월 황 회장의 업무상 배임과 횡령, 뇌물 등 의혹을 수사해 달라며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이들은 고발장에서 황 회장이 권력 주변 인물 14명을 경영 고문으로 위촉해 자문 명목으로 총 20여억원의 보수를 지출했다고 주장했다.

 

이들 가운데는 부적격자가 있을 뿐 아니라 경영 고문들이 각종 로비에 동원됐다는 게 노조 측 주장이다.

 

검찰은 4월 해당 사건을 수사하도록 경찰을 지휘했으며, 경찰은 7월 KT 광화문지사 등을 압수수색하며 강제 수사에 나섰다.

 

경찰청 관계자는 "피의사실공표 등의 우려가 있어 배임 액수와 위촉된 위원은 공개할 수 없다"고 말했다.

 

[청년일보=박광원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