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동두천 24.5℃
  • -강릉 22.8℃
  • 흐림서울 26.0℃
  • 대전 22.9℃
  • 대구 21.1℃
  • 울산 19.9℃
  • 광주 22.6℃
  • 부산 20.9℃
  • -고창 22.1℃
  • 흐림제주 24.2℃
  • -강화 23.1℃
  • -보은 21.8℃
  • -금산 21.9℃
  • -강진군 21.5℃
  • -경주시 20.2℃
  • -거제 20.0℃
기상청 제공

BNK금융, 임원 100여명 재난지원금 기부 동참

지주·은행 부장 및 지점장급 직원 등은 개별 의사에 따라 기부 여부 결정

 

【 청년일보 】 BNK금융그룹은 계열사 경영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국민 생활 안정에 기여하고자 긴급재난지원금을 기부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긴급재난지원금 기부에는 지주사를 비롯해 부산은행, 경남은행, 캐피탈, 투자증권, 저축은행, 자산운용, 신용정보, 시스템, 벤처투자 등 계열사 경영진 100여명이 참여한다. 지주사와 은행의 부장·지점장급 직원 등은 개별 의사에 따라 기부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BNK금융 관계자는 “이번 기부가 국가적 어려움을 극복하고 사회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BNK금융은 22조원 규모의 중소기업 지원 프로그램과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 등을 통해 지역경제 살리기에도 힘쓰고 있다.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은 1.5%의 초저금리 대출 및 보증서 대출로 7800억원 한도로 신규 자금을 지원하며,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대출 19조 7000억원에 대해 만기를 연장해주고 있다.

 

【 청년일보=정재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